아시다시피, 전 그림을 드럽게 못 그립니다.

딱 이 수준이에요. 진짜로. 그런데 클립 스튜디오가 반값 세일을 한다니까 지름신이 강림했습니다… 그림 실력은 둘째치고, 포토샵도 있고, 일러스트레이터도 쓸 수 있는데, 굳이 클튜에 꽂혀버린 겁니다. 이 지름신을 어찌하면 좋을까요…

카테고리: Xeruel's Story

제르엘

제르엘

귀차니즘 있는 작심삼일 블로그 주인장입니다! 방문해 주셔서 감사합니다!

0개의 댓글

댓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

Don’t Copy That Floppy!